아이투자 뉴스 > 전체

아이투자 전체 News 글입니다.

[외인 매집 동향] 외인, 나이스정보통신 지분 2.73%↑

28일 아이투자(www.itooza.com)가 최근 20일(거래일 기준) 동안 외국인 투자자의 지분율 변동을 체크한 결과 나이스정보통신20,250원, ▲250원, 1.25% 지분 2.73%를 순매수 한 것으로 나타났다.

나이스정보통신의 주식MRI 점수는 25점 만점 중 16점이다. 주식MRI는 한국투자교육연구소(KIERI)가 기업의 투자가치를 측정하기 위해 개발한 솔루션이다. 상위 20선 중 주식MRI 점수 15점 이상인 기업은 고스트스튜디오10,100원, ▲50원, 0.5%, 나이스정보통신20,250원, ▲250원, 1.25% 총 2개다.



주식MRI 분석은 재무건전성을 포함해 수익성장성, 사업독점성, 현금창출력, 밸류에이션 등 5가지 측면에서 개별 주식의 매력도를 측정해 점수화한 것이다. 모두 5가지 부문에서 5점 만점, 총 25점 만점이다. 일반적으로 총점이 15점 이상이면 투자 검토대상, 20점 이상이면 투자 매력이 있는 것으로 판단한다.

[나이스정보통신] 투자 체크 포인트

기업개요

update12.04/10

전자결제서비스(VAN, Value Added Network) 업체
사업환경

update15.04/10

▷ 나이스정보통신은 국내 VAN 시장에서 약 20%를 점유 중(관계사 포함)
▷ 카드 발급 증가, 소액결제 횟수 증가, 정부의 활성화 정책 등으로 꾸준히 성장
▷ 수수료 수입 감소, 경쟁 심화 등으로 수익성 악화
경기변동

update12.04/10

경기 변동에 따른 소비심리와 밀접
주요제품

update15.09/11

▷ 카드조회서비스: 수수료 수입 (83.6%)
▷ 전자지불결제대행: 온라인지급결제중개 (14.3%)
*괄호안은 매출 비중
원재료

update13.04/23

해당사항 없음
실적변수

update13.04/23

▷ 카드 결제 횟수 증가시 수혜
▷ 카드 발급 증가시 수혜
리스크

update13.10/04

▷구조적으로 수수료 인하에 따른 수익성 악화
신규사업

update15.09/11

▷ 진행중인 신규사업 없음
위의 기업정보는 한국투자교육연구소가 사업보고서, IR 자료, 뉴스, 업계동향 등 해당 기업의 각종 자료를 참고해 지속적으로 업데이트 합니다.
(자료 : 아이투자 www.itooza.com)

[나이스정보통신] 한 눈에 보는 투자지표

(단위: 억원)

손익계산서 2015.12월 2014.12월 2013.12월 2012.12월
매출액 2,639 2,255 2,007 1,781
영업이익 342 212 203 147
영업이익률(%) 13% 9.4% 10.1% 8.3%
순이익(연결지배) 305 300 193 105
순이익률(%) 11.6% 13.3% 9.6% 5.9%
주요투자지표
이시각 PER 10.66
이시각 PBR 2.63
이시각 ROE 24.62%
5년평균 PER 7.26
5년평균 PBR 1.79
5년평균 ROE 24.48%

(자료 : 매출액,영업이익은 K-IFRS 개별, 순이익은 K-IFRS 연결지배)

[나이스정보통신] 주요주주

성 명관 계주식의
종류
소유주식수 및 지분율비고
기 초기 말
주식수지분율주식수지분율
(주)나이스홀딩스모회사보통주4,270,00042.74,270,00042.7-
보통주4,270,00042.74,270,00042.7-
------
[2015년 9월 30일 기준, 단위 : 주식수(주), 지분율(%)]


더 좋은 글 작성에 큰 힘이 됩니다.

  • 예측투자 - 부크온

댓글

로그인이 필요합니다
  • 애드프리 오픈
  • 예측투자 - 부크온

제휴 및 서비스 제공사

  • 키움증권
  • 한국투자증권
  • 유진투자증권
  • 하이투자증권
  • 교보증권
  • DB금융투자
  • 신한금융투자
  • 유안타증권
  • 이베스트증권
  • NH투자증권
  • 하나금융투자
  • VIP자산운용
  • 에프앤가이드
  • 헥토이노베이션
  • IRKUDOS
  • naver
  • LG유플러스
  • KT
  • SK증권
  • 이데일리
  • 줌
  • 키움증권
  • 한국투자증권
  • 유진투자증권
  • 하이투자증권
  • 교보증권
  • DB금융투자
  • 신한금융투자
  • 유안타증권
  • 이베스트증권
  • NH투자증권
  • 하나금융투자
  • VIP자산운용
  • 에프앤가이드
  • 헥토이노베이션
  • IRKUDOS
  • naver
  • LG유플러스
  • KT
  • SK증권
  • 이데일리
  • 줌